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PG와 VAN의 차이를 알려주세요

2015-04-10 18:16:41

안녕하십니까?
한국카드시스템입니다.
아래는 PG와 VAN의 차이를 알려드릴 수 있는 내용입니다.
감사합니다.

★ 인터넷에서 신용카드 결제가 되는 순서를 살펴보자면,
1. 사용자가 쇼핑몰에서 쇼핑을 하고,
2. 카드 결제를 선택하면,
3. PG 시스템에 연동이 되어서 신용카드번호, 주민번호, 비밀번호 등을 입력
4. PG 시스템은 VAN 을 타고 카드사 시스템에 접속하여 결제가 이루어집니다.
위의 2,3 번을 하기위해서 각 쇼핑몰은 국내 PG 사와 계약을 맺고 시스템을 연동하여야 합니다. 시스템 연동하는 방법은 각 PG 사마다 조금씩 다르구요, ActiveX를 embaded하거나, POST 방식으로 연동하는 방식으로 크게 나뉘어 집니다. 웹프로그램을 하시는 분들이라면 2,3 일만에 연동 및 테스트 까지 완료할 수 있을 겁니다.

PG사는 전자지불대행회사이고 VAN사는 온라인 신용카드조회회사라고 보시면 될 겁니다. 신용카드를 결제시 PG시스템은 VAN을 타고 신용카드회사 시스템에 접속하여 결제가 이루어지는 과정입니다. PG(payment gateway)는 전자지불 서비스이므로 인터넷에서 물품구입시 결제되는 시스템의 하나이지만 VAN을 통하여 신용카드회사 시스템에 접속되게 되겠지요. 만일 핸드폰 결제를 하시면 [모바일(핸드폰 등) 결제 => PCS => 점포서버 => VAN 또는 TCP/IP => 이동통신사] 순서로 결제시스템이 이루어 지므로 전자결제에서 VAN을 통하게 됩니다.


PG(payment gateway)
- 전자지불 서비스, Payment Gateway의 약자로서 전자상거래 시장의 핵심인 전자지불 서비스를 대행하는 회사를 말합니다.
전자 지불(인터넷 결재)의 종류에는 신용카드, 핸드폰, 800ARS, 폰빌, 계좌이체 등이
있으며. 통합전자지불이라고 해서 이 모든 지불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가 있으나, 1 ~ 2개 정도만 전문적으로 자체 서비스하고 나머지는 해당 지불회사와 제휴 형태로 제공하는게 보통 형태입니다.

1. PG사 규모 :
→월간 카드결제금액을 기준으로 PG사의 규모는 예하 쇼핑몰들의 매출액의 합으로 볼 수 있습니다. 거래금액으로는 KSNET(1위), KCP(2위 한국사이버페이먼트), 이니시스(3위) 순이며, 그 아래에 데이콤, 티지코프, 텔렉, 페이게이트, 나이스등이 있습니다.
→회사의 규모로 본다면 KSNET, KICC(한국정보통신)과 같은 VAN사가 회사자본금과 매출액이 큰 회사입니다. 이니시스, 티지코프, 텔렉 등은 VAN사가 아니라 PG사입니다. 데이콤은 기간통신망 업체로 주력이 통신사업이지만, PG사업도 하고 있습니다. 다만, 카드수수료율이 타사에 비해 높은 편입니다.

2. 카드수수료율과 보증보험증권
PG사마다 차이는 있지만, 홈페이지에 공지하는 수수료가 기본입니다. PG사의 제휴사(호스팅,쇼핑몰제작)를 이용할 경우에는 공식 수수료보다 저렴하게 받을 수 있습니다.
→보증보험증권은 일종의 담보용입니다.
쇼핑몰에서 문제가 발생하여 소비자에게 피해보상을 제일 먼저 해주는 곳은 PG사입니다. 그렇기때문에 향후 부실에 대한 보장차원에서 현금담보나 보증보험증권을 쇼핑몰에 요구하는 것입니다. 또한, 쇼핑몰에서 제출하는 보증보험증권이 월간 카드승인 한도입니다. PG사마다 약간씩 차이는 있지만, 쇼핑몰의 거래데이터에 문제가 없을 경우에는 어느정도씩 한도액을 증액시켜줍니다.

3. 정산주기
→얼마전까지 승인 후 5박6일이 지나면 입금해준다고 PG사들이 광고를 했으나, 지금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합니다. (선결제 제외, 선결제는 수수료가 훨씬 높습니다.) 지금은 카드사에서 매입완료된 금액을 3영업일 후에 PG사에 입금해주기 때문에 승인날짜를 기준으로 한다면 대략 10일전후가 걸립니다. 선결제가 아니면서 5박6일이라고 광고하는 PG사는 거짓말을 하는 것이니 이런 업체들은 이용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선결제란?
선결제는 PG사가 예하 쇼핑몰의 매출채권을 담보로 하여 자금을 빌려 선정산해주는 서비스를 말합니다. 때문에 자금 차입으로 인한 금융수수료가 추가되어 공식수수료에0.3~0.5% 정도의 수수료를 추가로 받습니다.

4. 어떤 PG사를 이용해야 안전한가?
→카드사와 PG사가 계약을 맺고, PG사는 쇼핑몰과 계약을 맺습니다. 쇼핑몰은 카드사와 계약을 맺지 않았기때문에 PG사가 망할 경우 쇼핑몰들은 카드매출금액을 받지 못합니다. 최근에 망한 PG사를 이용했던 업체들은 그대로 떼였다는 점을 명심하셔서 수수료가 조금 더 비싸더라도 회사인지도와 자본금, 거래금액이 큰 업체를 이용하시는게 좋습니다.
→이것저것 여러업종을 영위하는 업체보다는 PGVAN서비스를 하는 업체를 이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모두가 알고있는 유명한 SI회사들의 상당수가 PG사업을 합니다. 회사는 유명하지만, 전문적인 PG사가 아니기때문에 문제가 발생시엔 대응속도가 늦을 수 밖에 없습니다. 여러가지 비교했을 때 전문회사를 이용하는게 좋습니다.

5. 제품 배송 후 도난카드로 결제된 것을 알았을 때
→이런 경우가 가끔씩 발생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쇼핑몰들이 가지고 있는 취약점 중에서도 가장 문제되는 부분인데 이런 피해 발생 시엔 카드사가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안타깝지만 현실입니다. 인터넷판매의 경우 대면판매가 아니기때문에 카드사는 부정거래로 발생하는 대금에 대해 지급해주지 않습니다.
→이와같은 일이 발생될 때는 사이버경찰청에 신고를 하여 범인을 잡아 회수하는 방법 밖에 없는게 현실입니다. 범인을 검거하지 못한다면 피해를 감수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나마, 국내 범인들은 잡히는 경우가 있지만, 해외카드로 이루어진 건에 대해서는 대부분 포기를 합니다. 국내 경찰들도 외국인을 검거하러 그 나라로 가지 못하기때문입니다.

6. PG모듈은 어떤 것인가?
PG모듈은 쇼핑몰에서 요청하는 카드승인을 가능하게끔 하는 소프트웨어로서 쇼핑몰-PG사-카드사의 네트워크를 통해 카드승인/취소 등을 할 수 있게 하는 프로그램입니다.
PG모듈은 크게 경유(소켓통신)방식과 미경유(링크)방식으로 나뉘며, 경유방식은 모듈자체의 안정성이 높다는 장점과 함께 결제하는 페이지의 디자인을 손쉽게 변경할 수가 있습니다. 이것은 결제페이지의 디자인을 쇼핑몰의 서버에 설치하기때문입니다. 미경유방식은 PG모듈 세팅이 쉽다는 점과 링크를 걸어 결제페이지를 불러들이기때문에 쇼핑몰에서 보안에 대한 걱정을 안해도 된다는 점이 장점입니다.

7. 최근의 PG사 동향
신용카드사 계열 VAN사을 통한 직접결제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부터 일부 대형 PG사를 제외한 중소 PG사들이 급격한 위기에 놓여 있습니다. PG사는 카드가맹점에 속해 여신전문금융업법의 적용에 해당되나 금감원에서는 감독권한이 사각지대로 빠져있어 현재는 "전자금융거래법"을 제정하여 국회에서 심사계류중으로 통과된다면 전자지급결제 대행업무 영위시 금융감독위원회에 등록토록 한다는 것입니다.

VAN
- VAN(value-added network) 부가 가치 통신망
VAN은 회선을 직접 보유하거나 통신사업자의 회선을 임차 또는 이용하여 단순 한 전송기능 이상의 정보의 축적, 가공, 변환처리 등의 부가가치를 부여 한 음성 또는 데이터정보를 제공하는 광범위하고 복합적인 서비스의 집 합이다"라고 표현할 수 있다. 이는 단순히 컴퓨터의 고도 이용촉진 뿐만 아니라 앞으로의 고도정보화 사회에 다각적인 정보 활용 수단을 제공한 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고 있으며 각 업계에서는 업무연락의 신속 성, 정확성 및 일관성을 위하여 VAN을 공동으로 구축하여 이용중에 있 다. 이러한 서비스를 주된 사업으로 하는 사업자를 VAN 사업자라고 한다

- 신용카드 중계기관입니다. 음식점이나 이런 곳에서 신용카드를 사용하면 단말기가 있고 그걸 이용하여 승인하고 사용하죠? VAN사는 신용카드와 계약에 의해서 가맹점에 단말기를 공급하고 계약 형태에 따라 건당 200원에서 60원까지 수수료를 받습니다.

- 카드소지자가 대형유통점, 백화점, 일반가맹점,방문판매 업체 등에서 물품이나 서비스 구입 대금으로 제시한 신용카드/ 직불카드/ IC카드 등에 대해 POS시스템이나 가맹점 조회기, 전화 ARS를 통하여 거래 승인 처리 또는 불량여부를 체크하는 서비스 기관입니다. 승인 건수에 대해서 가맹점과 신용카드사에게서 수수료가 주 수입원입니다.

- 우리나라의 VAN사에는 한국신용정보(KICC), 스마트로(SMTR), 금융결제원(KFTC), 케이에스밴(KSVAN), 퍼스트데이타(FDIK), KIS, 나이스정보통신(NICE)등 13군데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즉 개인 신용카드(또는 기타 다른 카드)소지자, 물품 및 용역 서비스 업체(대형유통점,백화점,입반가맹점,방문판매업체 등), 그리고 신용카드 회사와의 중간에서 전화선 혹은 전용선 통해서 카드승인 및 기타 VAN 서비스를 수행하는 기관입니다.

목록